본문 바로가기
메뉴 열기
닫기
이전으로 돌아가기

통합도서관

검색창 열기
성북구립도서관 통합검색 영역
위로 넘기기 아래로 넘기기
성북도서관 페이스북 성북도서관 티스토리

주메뉴

주메뉴

도서

단 하루라도 총을 내려놔 주세요! : 어른들의 전쟁을 멈춘 콜롬비아 어린이 평화 운동 / 미셸 멀더 글, 이해정 그림, 김태헌 옮김

사회과학 단 하루라도 총을 내려놔 주세요! : 어른들의 전쟁을 멈춘 콜롬비아 어린이 평화 운동 / 미셸 멀더 글,  이해정 그림,  김태헌 옮김 표지
단 하루라도 총을 내려놔 주세요! : 어른들의 전쟁을 멈춘 콜롬비아 어린이 평화 운동 / 미셸 멀더 글, 이해정 그림, 김태헌 옮김 상세정보
발행사항 서울 : 초록개구리, 2023
형태사항 167 p. : 삽화(일부천연색) ; 22 cm
총서사항 내가 바꾸는 세상 ; 11, 나는 새싹 시민
표준부호 ISBN: 9791157822744 74840: \13500, ISBN: 9791157820351 (세트)
분류기호 한국십진분류법: 301
마크보기 MARC
단 하루라도 총을 내려놔 주세요! : 어른들의 전쟁을 멈춘 콜롬비아 어린이 평화 운동 / 미셸 멀더 글,  이해정 그림,  김태헌 옮김 QR코드
상세정보
NAVER 책검색 NAVER 제공
어른들이 짓밟은 평화, 어린이들이 이루다 바야흐로 전쟁의 시대다. 제2차 세계대전이 끝난 뒤에도 세계 곳곳에 크고 작은 분쟁의 불씨가 꺼진 적 없지만, 최근 강대국들이 전쟁에 직간접으로 나서면서 여러 나라의 안보가 큰 위기에 놓였다. 전쟁이 일어났을 때 가장 큰 피해를 입는 사람은 전쟁을 일으킨 정치인이나 권력자가 아니다. 어린이와 여성, 노인 같은 노약자가 가장 고통받는다. 특히 어린이들의 목숨은 바람 앞 등불처럼 위태하다. 지난 10월 7일 팔레스타인의 무장 단체 하마스가 이스라엘 남부를 기습한 뒤, 이스라엘이 반격에 나서면서 큰 전쟁이 시작되었다. 무력 충돌이 가장 심한 지역의 한 어린이는 전쟁을 취재하러 온 기자에게 말했다. 너무 무섭다고, 폭탄에 맞아 죽는 생각을 계속 한다고. 폭력에 고통당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폭력과 무관한 시민들이다. 우리는 이런 부당한 폭력에 어떻게 맞서야 할까? 두려워하며 떨 수밖에 없을까? 이 물음에 콜롬비아 어린이들은 담대한 답을 내놓았다. 세계에서 폭력이 가장 많이 일어나는 나라 중 하나인 콜롬비아에서 아이들은 어른들의 불의한 폭력에 잠자코 있지 않았다. 총과 칼로 맞서는 대신, 용감하게 모임을 갖고 축제를 열면서 평화를 이루는 방법을 함께 고민하고 실천해 나갔다. 그리고 무장 단체에게 당당히 요구한 끝에, 어린이가 누려야 할 권리 가운데 무엇이 가장 중요한지 묻는 투표를 성사시켰다. 어떻게 그런 일이 가능했을까? 콜롬비아 역사에서 처음으로 평화로웠던 그날, 그 현장의 열기가 이 책에 고스란히 담겨 있다.
소장정보
어린왕자 소장정보
대출상태 청구기호 등록번호 반납예정일 자료실 선택
  • 도서예약 : 대출중인 도서에 한하여 예약하는 서비스
  • 상호대차 : 성북구 내 다른 도서관소장 자료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서비스
  • 무인예약 : 지하철 등에서 도서관의 자료를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
  • 무인예약 신청자료는 예약, 상호대차, 무인예약 신청이 불가합니다.
  • 고려대역, 석계역의 경우 A4사이즈를 초과하는 너비의 단행본, 그림책, 특별판형본등의 도서는 투입이 불가하오니 대출 및 반납에 참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연령별 대출선호도 정보
  • 0건

    10대미만

  • 0건

    10대

  • 0건

    20대

  • 0건

    30대

  • 1건

    40대

  • 1건

    50대

  • 0건

    60대이상

100% 80% 60% 40% 20% 0%
태그 클라우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