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열기
닫기
이전으로 돌아가기

통합도서관

검색창 열기
성북구립도서관 통합검색 영역
위로 넘기기 아래로 넘기기
성북도서관 페이스북 성북도서관 티스토리

주메뉴

주메뉴

도서

어디서든 일하고 어디로든 떠난다= If you want we can work anywhere and leave everywhere/ 성훤 지음

역사 어디서든 일하고 어디로든 떠난다= If you want we can work anywhere and leave everywhere/ 성훤 지음 표지
어디서든 일하고 어디로든 떠난다= If you want we can work anywhere and leave everywhere/ 성훤 지음 상세정보
발행사항 인천: 키효북스, 2024
형태사항 248 p.: 천연색삽화; 20 cm
표준부호 ISBN: 9791191477313: \16800.00듀이십진분류법:
분류기호 한국십진분류법: 980.24, 910.41 23
마크보기 MARC
어디서든 일하고 어디로든 떠난다= If you want we can work anywhere and leave everywhere/ 성훤 지음 QR코드
상세정보
NAVER 책검색 NAVER 제공
삶의 방향키를 쥐고 있는 것은 결국 ‘나’ 우리는 어디서든 일할 수 있고, 어디로든 떠날 수 있다. 당신을 멈추게 만드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 이른 나이에 맞이한 엄마의 죽음, 10년 뒤 또 아빠의 죽음. 저자는 건강하게 살 수 있는 시간은 생각보다 짧고,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하는 시간은 더 짧다는 걸 알아버렸다. 세상의 유혹에 흔들리지 않는 마흔을 앞두고, 저자는 작은 파티션 너머의 세계를 훔쳐보기로 결심한다. 스스로 견고하게 쌓아올린 벽을 무너트리며 배낭을 짊어졌다. 무작정 떠난 긴 여행은 방향 없이 걷는 인생과 같았다. 그러다 몽골에서 한 남자를 만난다. “당신은 지금 어디로 가고 있나요?” 낙타를 타고 실크로드를 건너겠다는 남자의 한 마디에 정처 없이 걷던 여행이 인생의 방향을 찾는 여정으로 분했다. 수행자를 닮은 저자의 여행은 독자에게 많은 것을 묻는다. 삶의 가치와 죽음, 사랑과 이해, 다양성과 그름, 시간과 돈, 일과 장소까지. 저자는 말한다. 우리의 인생에 한계점은 없다고. 그저 방향을 못 찾았을 뿐이라고. 반복되는 일상에서 잠시 고개를 들고 삶을 환기하고 싶은 독자들은 그녀의 여행에 함께 몸을 실어보기를 권한다. “죽고 난 뒤가 아니라 함께 살면서 그리워하고 서로에게 따듯한 사람이어야 한다. 우린 더 많이 웃을 일을 만들어 내야하며 사랑한다고 말해야 한다. 타인에게 친절을 베풀고 스스로에겐 쉴 시간을 줘야 한다. 그것이 내가 할 수 있는 전부였다. 그것뿐이었다.”
소장정보
어린왕자 소장정보
대출상태 청구기호 등록번호 반납예정일 자료실 선택
  • 도서예약 : 대출중인 도서에 한하여 예약하는 서비스
  • 상호대차 : 성북구 내 다른 도서관소장 자료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서비스
  • 무인예약 : 지하철 등에서 도서관의 자료를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
  • 무인예약 신청자료는 예약, 상호대차, 무인예약 신청이 불가합니다.
  • 고려대역, 석계역의 경우 A4사이즈를 초과하는 너비의 단행본, 그림책, 특별판형본등의 도서는 투입이 불가하오니 대출 및 반납에 참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연령별 대출선호도 정보
  • 0건

    10대미만

  • 0건

    10대

  • 0건

    20대

  • 0건

    30대

  • 1건

    40대

  • 0건

    50대

  • 0건

    60대이상

100% 80% 60% 40% 20% 0%
태그 클라우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