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열기
닫기
이전으로 돌아가기

아리랑도서관

성북구통합도서관 바로가기
성북도서관 페이스북 성북도서관 티스토리

주메뉴

주메뉴

  • 제 목 [2020.05] 보건교사 안은영
    저 자 지은이: 정세랑
    발행처 민음사
    발행년도 2015
    청구기호 813.7-정54보
    이 책에서도 역시 정세랑 작가만의 상상력과 따뜻한 시선을 느낄 수 있다.   학교에서 일어나는 미스테리한 일을 해결하는 등 퇴마사 역할을 하며   주체적이고 능동적이며 자신의 감정에 솔직한 보건교사 안은영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책 속 문장 픽!============ "부모에게 이야기하는 건 나중에, 아이들이 스스로를 지킬 수 있는 최...
  • 제 목 [2020.05] 일간 이슬아 수필집
    저 자 이슬아 지음
    발행처 헤엄
    발행년도 2019
    청구기호 814.7-이57ㅇ
    작가 이슬아는 '일간 이슬아' 시리즈를 하루에 한 편씩  독자에게 메일로 보내는 프로젝트를 한다.   그는 자신의 글을 읽어줄 구독자를 SNS로 모집했다. 주5일, 주말에는 연재를 쉰다. 6개월간 진행되었다. 이 책은 그간의 기록을 모아둔 것이다.   스스로를 연재노동자라고 칭하며  자신의 일상, 주변인의 일상을 매력적인 문장으로 독자들에게 건넨다.    ...
  • 제 목 [2020.05]한국 독립전쟁사의 재조명
    저 자 이덕일 지음
    발행처 만권당
    발행년도 2019
    청구기호 911.06-이24ㅎ
    백두산 정계비와 간도의 영유권 문제에 관하여 쓴 [북여요선 北輿要選, 1903]의 저자인 김노규의 문하에서 대한독립군단 총재 서일 장군이 수학하였다. 다수의 독립운동사에는 많은 사람들의 사상과 실천이 엮여 있다.
  • 제 목 [2020.05]남과 북 아이들에겐 철조망이 없다 : 이기범 교수의 마흔아홉 번 방북기
    저 자 이기범 지음
    발행처 보리
    발행년도 2018
    청구기호 309.1111-이18ㄴ
    남과 북 새들과 물고기는 사람이 가른 경계 너머를 자유로이 넘나든다. 우리의 과거가 하나였듯 우리의 미래도 하나이다.
  • 제 목 [2020.04]홍콩, 장국영을 그리는 창 : 처음 맞춤 여행
    저 자 유진 지음
    발행처 처음북스
    발행년도 2018
    청구기호 981.23402-유78ㅎ
    꽃이 피는 봄날씨와 더불어 화창해진 날들, 유난히 기억해야 할 일들이 많은 4월. 홍콩의 배우이자 가수였던 그도 떠났다. 역사시험에 나온다면서 외웠던 난징조약, 그 100년이 지난 1997년 홍콩섬 반환을 계기로 지금의 홍콩도 지난 시절과는 다른 기억들을 남기고 있다.
  • 제 목 [2020.04]해킹 사회
    저 자 찰스 아서 지음 ; 유현재, 김지연 [공]옮김
    발행처 미래의창
    발행년도 2019
    청구기호 331.5412-아54ㅎ
    최근 한 광고에서는 코를 고는 사람을 항해 AI가 "다시 말해주세요, 잘 못들었습니다."라는 대사를 반복한다. 예상치 못한 정보가 입력되었을 때의 AI는 예상치 못한 실수를 범한다. 그 실수를 넘어가게 될 때 인간이 겪어야할 상황은 무엇이 될까? 인간이 만든 정교한 기계를 신뢰하면서도 그 헛점을 이용한 해킹피해는 남 일이 아니다.
  • 제 목 [2020.04]튜브, 힘낼지 말지는 내가 결정해
    저 자 하상욱 지음
    발행처 arte
    발행년도 2019
    청구기호 818-하52ㅌ
    평소에는 성실하고 소심하며 조용한 오리이지만 극도의 공포를 느끼거나 화가 머리끝까지 나면 입에서 불을 뿜으며 밥상을 뒤엎는 미친 오리로 변신하는 카카오프렌즈 캐릭터 튜브를 빌어 하상욱 시인이 글을 썼다.  이런저런 세상일로 상처 받고 자존감이 무너진 채로 있을 때, 힘내라는 뻔한 말보다 좀 더 감정을 헤아린 말들로 위로를 건네는 책이다. ==========...
  • 제 목 [2020.04]내게 무해한 사람
    저 자 최은영 지음
    발행처 문학동네
    발행년도 2018
    청구기호 813.7-최67ㄴ
    과거의 터널을 지나 현재에 와서야 이해되는 것들이 있다. 비로소 내가 얼마나 불완전했는 지, 얼마나 부끄러운 행동을 했었는 지를 깨닫게 되는 순간이 현재에서야 올 때가 있다. 그러나 그런 과거를 안고 끊임없이 무해하기 위해 노력하며, 현재를 살고 우리들에게 이 책은 힘이되는 문장으로 위로를 건넨다. 그러니까 당신~! "착하게 말고 자유롭게 살아."   "네...
  • 제 목 [2020.03]나의 문화유산답사기 : 산사 순례
    저 자 유홍준 지음
    발행처 창비
    발행년도 2018
    청구기호 981.102-유95ㄴ
    해남 대흥사는 백제시기 건립된 절이다. 추사 김정희의 필체로 써진 '무량수각', 원교 이광사가 쓴 '대웅보전' 현판이 있는데 먼저 대흥사입구에서 수십분을 걸어 삼문을 지나고 다시 몇 리의 산행을 마친 뒤에 땀을 닦으며 만날 수 있을 것이다.
  • 제 목 [2020.03]조선자본주의공화국
    저 자 지은이: 다니엘 튜더, 제임스 피어슨 ; 옮긴이: 전병근
    발행처 비아북
    발행년도 2017
    청구기호 309.111-튜24ㅈ
    북한의 사회변화... 보다 가능성이 커 보이는 것은 점진적 개방과 안으로부터의 개혁이다. 사람들의 고통을 최소화하는 관점에서라도 이 점이 가장 바람직한 결과가 될 수도 있다
검색